[국민일보] 교갱협, 광야아트센터와 기독문화예술 사역 협력키로
상태바
[국민일보] 교갱협, 광야아트센터와 기독문화예술 사역 협력키로
  • 최기영 기자
  • 승인 2019.10.11 11: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찬곤 교갱협 대표회장(왼쪽)이 지난 7일 서울 강남구 광야아트센터에서 진행된 협약식에서 윤성인 광야아트센터장과 협약서를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김찬곤 교갱협 대표회장(왼쪽)이 지난 7일 서울 강남구 광야아트센터에서 진행된 협약식에서 윤성인 광야아트센터장과 협약서를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교회갱신협의회(대표회장 김찬곤 목사)와 광야아트센터(대표 윤성인)가 지난 7일 협약식을 열고 다음세대를 키우는 기독문화예술사역을 위해 협력키로 했다. 서울 강남구 광야아트센터에서 진행된 협약식을 통해 교갱협은 광야아트센터 문화예술사역에 관심을 갖고 기도 및 후원자 참여, 문화예술 선교주일 진행을 위해 노력하기로 했다.

광야아트센터는 교갱협 소속 교회에 특별할인을 제공하고 회원 교회가 필요로 하는 문화예술 콘텐츠를 개발하며 훈련된 기독문화 예술 사역자들을 파송하기로 했다. 양 기관은 문화예술 선교포럼을 공동으로 진행하고 성경학교 및 다음 세대를 위한 문화예술 교재 등을 공동 개발해나갈 계획이다.

김찬곤 대표회장은 “광야아트센터가 다음세대 문화사역의 아름다운 밑그림을 그려주고 교갱협의 다음세대들이 힘을 모으고 같은 마음으로 나아갈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인사말을 전했다. 윤성인 대표는 “교갱협과 광야아트센터가 동역할 수 있다는 것은 주님이 주신 축복”이라면서 “교갱협은 물론 한국교회와 광야아트센터가 함께할 수 있는 사역을 고민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어 광야아트센터장 곽수광 목사가 “문화선교 영역에서 한국교회 부흥을 위해 애쓰는 개인과 단체가 있었지만 교갱협처럼 교회 갱신을 위한 목회자 그룹과의 협약은 처음”이라며 “이번 협약을 통해 광야아트센터의 문화선교 사역이 완전히 새로운 차원으로 나아갈 것”라고 기대를 표현했다.

현상민 교갱협 상임총무는 “광야아트센터가 그동안 교회를 살리기 위해 몸부림치면서 달려왔는데 교갱협이 여러 가지 프로젝트를 지원할 수 있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정식으로 협약을 체결하기로 했다”고 취지를 설명했다.

[출처] - 국민일보
[원본링크] - http://news.kmib.co.kr/article/view.asp?arcid=0013804565&code=61221111&cp=du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