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인사말 홈 > 안내데스크 > 인사말

늘 교회갱신협의회를 기억해 주시고 이 길을 함께한 동역자님께 깊은 존경과 감사를 드리며 인사를 드립니다.

옥한흠 목사님과 뜻을 같이 한 동역자들이 처음에 목회자인 우리 자신을 돌아보며 소명에 충실하고, 또 목회를 바로 해보자는 아픈 마음으로 시작했습니다. 나아가 우리 교단과 한국 교회를 바로 세우는 일에 헌신하자는 다짐도 했습니다. 그러나 우리 스스로를 돌아보면서 갱신의 대상이 우리 자신임을 겸손히 고백할 수밖에 없습니다. 결국 목회자가 바로 서야 교회가 바로 서게 되는 것을 깨달았기 때문입니다.

지금 한국 교회는 세상에서 지탄을 받고 있는 부분이 많이 있습니다. 그 원인의 첫째가 목회자 문제입니다. 소명을 상실하고 나아가 도덕성을 상실한 부끄러운 모습입니다. 그래도 교갱협은 자신을 갱신시키는 일에 나름대로 최선을 다해 힘써 왔습니다.

그런데 목회란 것이 목회자 혼자서 할 수 있는 것이 아니고, 여러 목회자들과 협력하고 동역하는 것이 무엇보다도 중요한 일임을 알고 교갱협과 같은 정신을 공유하는 것이 필요한 줄로 생각되어 새롭게 홈페이지를 개편하게 되었습니다.

교갱협은 교단의 어떤 정치 조직에서 교단 정치를 논하는 자리가 아니라 그야말로 순수하게 말씀과 기도를 통하여 목회자들이 하나님 앞에 바로 서기 위한 모임입니다. 우리는 개교회 뿐 아니라 우리가 속한 교단이 바로 서기를 바라며 나아가 한국 교회가 이 사회 속에 참빛의 역할을 바로 할 수 있기를 기도합니다. 여러분을 진심으로 환영하며 함께 하나님 나라를 세우는 일에 힘쓸 수 있기를 바라며 환영 인사를 드립니다.

대표회장 김태일 목사

 

Back to Top